스타패션 2020-05-18

[패션엔 포토] 래퍼 치타, 배우 첫 데뷔! 올 화이트 걸크러시룩 '초미의 관심'

영화 ‘초미의 관심사’ 언론시사회...머리부터 발끝까지 걸크러시 화이트룩 '관심폭발'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초미의 관심사’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은영(래퍼 치타), 테리스 브라운, 남연우 감독이 참석했다.


조민수는 극 중 세상 사람들 모두에게 관심 있지만 정작 가족에게는 무관심한 엄마 박초미 역을 맡았고, 치타는 그의 딸이자 이태원에서 활동하는 가수 순덕 역을 맡았다.


이날 언론 시사회에서는 김은영(치타)과 남연우 감독이 큰 관심을 모았다. 두사람은 ‘초미의 관심사’를 계기로 만나 2년째 열애 중이다. 앞서 김은영은 MBC 예능 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출연해 영화로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밝힌 바 있다.



↑사진 = 남연우 감독(왼쪽)과 배우 김은영(래퍼 치타) 언론시사회 장면


특히 김은영은 래퍼 치타에서‘초미의 관심사'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으며 본업인 아티스트 기질을 살려 영화의 OST 전곡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영화에서도 이태원 일대에서 공연을 하는 인디 아티스트로 나오는 치타는 영화의 주제를 고려한 OST 다섯 곡을 직접 만들었다.


이날 언론 시사회에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걸크러시 올 화이트룩으로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한편 '초미의 관심사'는 돈을 들고 튄 막내를 쫓기 위해 단 하루 손잡은 극과 극 모녀의 예측불허 추격전을 그린 영화로 5월 27일 개봉한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사진 최수영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