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9-15

래코드, 디자이너 지용킴과 협업 빈티지 남성 컬렉션 출시

햇빛 노출에 의해 발생하는 컬러 변화에 주목 독특한 패턴과 디자인 눈길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전개하는 업사이클링 패션 브랜드 「래코드」가 세계가 주목하는 디자이너 지용킴(JIYONG KIM)과 협업한 남성복을 선보인다.

지용킴은 세계 3대 패션스쿨인 영국 세인트마틴을 졸업한 패션 디자이너로, 의류 폐기물에 대한 경각심을 표현하기 위해 버려지는 원단을 자연광에 노출시켜 이때 발생하는 독특한 패턴을 적용한 컬렉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주로 코오롱FnC의 재고를 해체하여 컬렉션을 꾸미는 「래코드」는 지속가능 패션이라는 동일한 목표를 가지고 있는 지용킴과의 협업을 기획하게 됐다. 

이번 협업 컬렉션은 하이브리드 집업 후디, 재킷, 블루종 등 5종으로 구성했다. 

코오롱FnC의 재고 상품과 재고 원단을 활용해 제품을 디자인했으며, 완성된 제품을 마네킹에 입혀 두 달 동안 자연광에 노출시켰다. 

이렇게 강한 햇빛 속에 노출되면 일종의 색 바램 현상이 나타나는데, 지용킴은 줄을 이용해 마치 타이 다이(tie-dye)와 같은 패턴이 표현되도록 디자인했다. 

아이템 또한, 스웻셔츠부터 사파리 재킷, 정장 재킷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재고 아이템을 활용해 기존 「래코드」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빈티지룩을 제안한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