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9-14

2022 S/S 서울패션위크, 600년 역사 런웨이로! 엑소 카이와 글로벌 공략

서울의 과거, 현재, 미래 배경으로 10월 7일~15일까지 7일간 비대면 디지털 런웨이 진행




2022 S/S 서울패션위크가 오는 10월 7일(목)부터 15일(금)까지 7일간 비대면 디지털로 개최된다. 

특히 서울패션위크 홍보대사로 선정된 엑소 ‘카이’와 함께 서울의 역사를 품고 있는 장소에서 진행되는 패션 필름을 통해 전 세계 패션피플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전 세계적인 인지도와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카이는 디자이너 비뮈에트(BMUET(TE))의 의상을 입고, 홍보 콘텐츠를 촬영하는 등 서울패션위크의 얼굴이자, 국내 디자이너 해외 진출 지원사격에 나선다. 

서울시는 서울패션위크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과 인지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더 나아가 서울패션위크에 담긴 600년 서울의 역사와 전통, 미래에 대한 관심도 함께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작년 10월 ’2021 S/S 패션위크’를 통해 디지털 패션쇼 방식의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올해는 콘텐츠를 보강해 디지털 패션쇼를 한 단계 진화시킬 방침이다.

이번 패션위크 런웨이는 서울의 ‘전통-현재-미래’에서 펼쳐지는 런웨이를 패션 필름으로 담아내며 서울의 역사와 문화, 낮과 밤을 느낄 수 있는 명소들에서 100% 사전 촬영으로 제작된다.

서울패션위크는 7일간 총 37회의 패션 필름과 아티스트가 진행하는 오프닝‧피날레로 진행된다. 

유명 디자이너 26명이 선보이는 <서울컬렉션>는 고궁 및 서울의 유산을 대표하는 곳에서 진행 예정이며, 신진 디자이너 11명의 <제너레이션넥스트>는 디자이너의 등용문이라 여기는 DDP를 비롯한 서울의 현재와 미래를 연결하는 배경으로 런웨이가 펼쳐진다.

한편, 2022 S/S 서울패션위크의 런웨이 영상은 10월 7일 (목)부터 서울패션위크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그리고 네이버TV, VLIVE, 틱톡 등의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