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7-01

MCM, 미국 시장 매출 130% 신장 삭스 피프스 애비뉴 쇼윈도 장식

해외시장 평균 40% 매출 증가…트렌디한 디자인과 메타버스 마케팅과 협업 힘입어




독일 정통 헤리티지를 바탕으로 새로운 트렌드 창조에 앞장서 온 MCM이 해외시장에서 빠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MCM이 창립 45주년을 기념해 출시한 새로운 컬렉션을 중심으로 미국 시장에서 주목받는 동시에 매출이 전년(1월~5월) 동기 대비 130% 증가했다.

MCM은 최근 미국 대표 럭셔리 백화점 ‘삭스 피프스 애비뉴(Saks Fifth Avenue, 이하 삭스)’의 입구 메인 쇼윈도에 빈티지 모노그램 자카드 캡슐 컬렉션을 전시하며, 글로벌 럭셔리 패션 브랜드로서 해외 명품 브랜드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번 메인 쇼윈도 전시는 미국 삭스 백화점이 MCM의 빈티지 모노그램 자카드 캡슐 컬렉션 디자인의 트렌디한 감각을 높게 평가해 성사됐다. 

삭스 백화점의 쇼윈도 전시는 시대별 인기 컬렉션 또는 아트적인 요소가 돋보이는 작품 중심으로 진행되며, 그 동안 유명 럭셔리 명품들도 쉽게 진행하지 못할 만큼 기회가 흔치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트렌디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빈티지 모노그램 자카드 캡슐 컬렉션은 MCM만의 아이코닉한 비세토스 모노그램이 빈티지한 미학으로 재해석된 컬렉션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빈티지 모노그램 자카드 캡슐 컬렉션의 전체 생산 수량 중 미국 매출이 50% 이상을 차지하며 전 세계 1위 판매율을 기록하고 있다. 

전체 해외시장에서 압도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는 미국은 현재 36개 오프라인과 온라인 매장을 운영 중이다. 

각 시즌별 트렌디한 라인을 지속적으로 개발한 점과 오 드 퍼퓸 향수 등 패션을 넘어 라이프스타일까지 카테고리를 확장한 점이 매출액 성장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 MCM의 오 드 퍼퓸은 국내와 미국을 포함한 전세계적으로 품절돼 리오더를 진행했다.

또한, MCM은 미국뿐 아니라 아시아, 유럽 등 해외시장에서도 평균 약 40% 성장세를 보이며,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 위상을 입증하고 있다. 

최근 MCM은 명품 브랜드의 핵심 타깃으로 급부상한 MZ 세대를 공략하기 위한 마케팅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올해 초 공개된 테크노 가든 컬렉션 캠페인과 지난해 출시한 AW 컬렉션은 MZ세대의 놀이공간인 메타버스를 통해 브랜드를 접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 

이외에도 퓨마, 베이프, 크리스토퍼 레이번, 샘바이펜 등 힙한 감성의 아티스트와 브랜드와 협업을 진행해 MZ 세대들로부터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한편, MCM은 현재 전세계 35개국 약 650여개 매장을 통해 각국의 소비자와 만나고 있는 글로벌 럭셔리 패션하우스이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