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4-20

코오롱스포츠, 섬개야광나무 모티브 노아 프로젝트 캡슐 컬렉션

울릉도 서식 천연기념물 51호 멸종위기종, 플라워 패턴 디자인의 컬렉션 전개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전개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가 2021 S/S시즌을 맞아 여덟 번째 노아 프로젝트를 공개했다.


노아 프로젝트는 국내 멸종 위기의 동식물을 보호하기 위해 2016년부터 「코오롱스포츠」가 진행하고 있는 캠페인으로, 매 시즌 한 종류의 동식물을 선정하여 캡슐 컬렉션을 출시, 수익금의 일부를 기증해왔다.


특히 지난해부터 노아 프로젝트의 모든 상품은 친환경 소재 사용 및 공법, 염색 등에서 친환경 제작방식을 택하고 있다.


이번 시즌 노아 프로젝트는 ‘섬개야광나무’를 알리기에 주력한다. 섬개야광나무는 울릉도에서만 서식하는 나무로, 천연기념물 제 51호이자 멸종위기종이다. 「코오롱스포츠」는 섬개야광나무의 꽃을 모티브로 한 플라워 패턴을 디자인하여 이번 노아 프로젝트 캡슐 컬렉션에 담았다.


2021 S/S 노아 프로젝트는 레인코트, 점프수트부터 반다나에 이르기까지 총 34개 스타일로 구성했다.


가장 큰 특징은 섬개야광나무의 꽃의 플라워 패턴을 섬유 디지털 날염(DTP: Digital Textile Printing, 원단을 염색하지 않고 프린트 가공하는 염색법) 방식으로 염색해 폐수와 탄소 배출을 줄였다.


또한 폐 페트병을 재활용한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소재를 사용한 것은 물론, 생활 폐기물을 재활용한 낚시 그물, 섬유 폐기물 등 생활 폐기물을 재가공한 코오롱나일론을 노아 프로젝트 컬렉션에 사용됐다.


「코오롱스포츠」는 이번 2021 S/S 노아 프로젝트를 위해 환경 이슈를 그림으로 풀어내는 일러스트레이터 윤예지 작가, 친환경 에세이집을 낸 신지혜 작가, 식물을 활용한 크리에이티브 그룹 ‘파도식물’과 함께 화보 촬영도 진행했다.


한편, 「코오롱스포츠」는 2021 S/S 노아 프로젝트 컬렉션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국립 세종 수목원에 기부해 희귀식물 보존을 후원한다는 계획이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