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패션 2021-09-29

블랙핑크 지수-로제, 파리를 빛낸 한류여신들 패션위크 스타일

블랙핑크(BLAC KPINK) 멤버들이 2022 봄/여름 파리 패션위크에 참가하며 한류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한국의 K-팝 그룹 블랙핑크(BLAC KPINK) 멤버들이 2022 봄/여름 파리 패션위크에 참가하며 한류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제니는 샤넬, 지수는 디올, 로제는 생로랑, 리사는 셀린느 앰버서더로 활약하고 있다.


먼저 블랙핑크 지수(Ji Soo)는 지난 28일(현지시간) 파리 패션위크 기간에 열린 프랑스 럭셔리 '디올(DIOR)의 2022 봄/여름 컬렉션 패션쇼에 참석, 한류스타의 위상을 빛냈다.

지수는 기하학적인 프린트의 민소매 미니 드레스룩으로 등장, 카메라 앞에서 당당하게 포즈를 취했다. 


고대 그리스 여신 아테나를 상징하는 프린트 드레스와 함께 블랙 힐 샌들 마이크로 레이디 디올백을 매치해 여신미를 더했다.


올해 초 '디올'의 패션과 뷰티 글로벌 앰버서더로 선정된 지수는 디올의 공식적인 패션쇼 참석은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 = 블랙핑크 제니, 로제, 리사, 지수


블랙핑크 로제(Rose) 역시 지난 28일(현지시간) 파리 패션위크 기간에 열린 프랑스 럭셔리 '생 로랑(Saint Laurent)' 패션쇼에 참석, 한류스타의 위상을 빛냈다.


이번 생 로랑 2022 봄/여름 컬렉션 패션쇼에는 카를라 브루니-사르코지, 샬롯 갱스부르, 로시 드 팔마, 카뜨린 드뇌브, 블랙핑크 로제 등 유명 인사들이 오랜만에 참석해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한국 K팝스타 로제는 포토월 세션에서 글로벌 인기를 입증하듯 뜨거운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생 로랑 글로벌 앰버서더 활동하고 있는 로제는 광택감 있는 니하이 부츠와 함께 시크하고 투명한 블랙 미니 드레스룩으로 등장, 가장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여기에 골드 체인 초커와 블랙 리본으로 포인트를 준 금발 머리가 대조를 이루며 여신같은 미모를 자랑했다. 


한편 블랙핑크 멤버 제니(JENNIE)는 샤넬 앰버서더로 샤넬 컬렉션 일정에 맞춰 29일 출국했으며 지난 10일 첫 싱글 앨범 'LALISA'를 낸 리사(LISA) 역시 다음 달 4일 파리로 출국할 예정이다.










패션엔 정소예 기자

fashionn@fashionn.com


Related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