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2019-01-23

케이트 미들턴-메건 마클, 왕실 동서지간 '치프 &시크' 스타일 배틀

영국 왕실의 두 며느리 케이트 미들턴과 메건 마클은 공식행사에서 로얄 드레스 착장을 선보이지만 대중친화적인 패스트 패션도 즐겨 입는다. 케이트와 메건, 왕실 동서지간 '치프 & 시크' 스타일 12를 소개한다.


 

 

영국 왕실의 두 며느리 케이트 미틀턴과 메건 마클은 공식 행사에서 로얄 드레스 착장으로 스타일과 품위를 유지하지만, 대중친화적인 패스트 패션 제품도 즐겨 입는다.  지나친 사치를 경계해야 하는 왕실을 대표하는 공인이기 때문이다.

 

H&M, 자라 등 대중친화적인 저렴한 스타일을 입고 등장하거나 심지어 왕족과는 어울릴것 같지 않는 화려한 프린트와 레이스 등 대담한 패션도 즐겨입는다.

 

케이트 미들턴은 평소 치프 & 시크 스타일을 즐겨입고 좋아하는 옷은 반복해서 입는 등 개념있는 옷입기를 실천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가장 최근에 메건 마클이 입었던 H&M의 35달러(약 4만 원)짜리 임산부 드레스부터 지난해 케이트 미들턴이 폴로 경기 대회에서 입고 뛰었던 자라의 30달러(약 3만 원)짜리 블루 스트라이프 섬머 드레스까지 치프 & 시크 로얄 패션은 아주 다양하다.

 

이시대의 매혹적인 패션 아이콘이자 영국 왕실의 동서지간, 케이트 미틀턴과 메건 마클의 매력적인 '치프 & 시크' 스타일 12를 소개한다.

 

 

1. 영국 메이휴에 있는 동물복지 자선단체를 방문한 메건 메건 마클은 35달러(약 4만 원) 짜리 H&M 베이지 니트 드레스로 임산부룩을 선보였다. 여기에 슬링백 펌프스와 스텔라 맥카트니 백으로 스타일을 마무리했다.

 

 

 

 

2. 케이트 미들턴은 올 블랙 애슬레저룩에 이탈리아 슈즈 브랜드 수페르가(Superga)의 65달러(약 7만 원)짜리 화이트 스니커즈를 신었다.

 

 

 

3. 케이트 미들턴은 켄싱턴 궁에서 크리스마스 카드용 가족 사진을 찍을 때 스웨덴 등산복 브랜드 피엘라벤(Fjällräven)의 90달러(약 10만 원)짜리 그레이 스웨터에 깅엄 셔츠를 레이어드해서 입고 여기에 귀걸이를 매치했다.

 

 

 

4. 뉴질랜드로 로얄 투어를 떠난 메건 마클은 해리 왕자의 패딩 재킷을 입고 여기에 영국 브랜드 버디즈의 120달러(약 13만원)짜리 플랫 슈즈를 착용했다.      

 

 

 

5. 부상당한 군인들을 위한 스포츠 이벤트 인빅터스 게임에 참석한 메건 마클은 캐나다 브랜드 아릿지아의185달러(약 20만원)짜리 플리츠 원피스를 입고 여기에 깔맞춤한 가죽 재킷으로 스타일을 마무리했다.

 

 

 

6. 호주로 로얄 투어중 메건 마클은 미국의 신생 슈즈 브랜드 로씨(Rothy)의 145달러(약 16만 원)짜리 플렛 슈즈를 착용했다. 임산부인 메건 마클은 이 신발을 여러번 신었다.

 

 

 

7. 케이트 미들턴은 자라의 약 40달러(약 5만 원)짜리 지퍼가 달린 청바지를 입었다. 여기에 그녀가 좋아하는 페넬로페 칠버스의 부츠와 스웨덴 등산복 브랜드 피엘라벤의 아미 그린 재킷을 매치했다.

 

 

 

8. 캐나다 토론토를 방문한 메건 마클은 미국 SPA 브랜드 에버레인의 65달러(약 7만 원) 하이-웨이스트 청바지를 입고 여기에 블릭 티셔츠와 베이지 트렌치를 매치했다.  

 

 

 

9. 왕실 자선 폴로 경기 대회에 참석한 케이트 미들턴은 자라의 70달러(약 8만 원)블루 스트라이프 드레스를 입었다.

 

 

 

10. 뉴질랜드 로얄 투어에서 메건 마클은 아소스(ASOS)의 52달러(약 6만 원)임산부 드레스를 입었다.  

 

 

 

11. 시드니 로얄 투어중 비치 데이 행사에서 메건 마클은 마틴 그랜트의 맥시 드레스에 스페인 슈즈 브랜드 까스따네르의 120달러(약 13만원)짜리 에스파드리유를 매치했다.

 

 

 

12. 호주 더보 로얄 투어에서 메건 마클은 절친 세레나 윌리암스가 전개하는 145달러(약 16만원) 블레이저를 착용해 친구를 응원했다.    

 

 

패션엔 유재부 기자
fashionn@fashionn.com

 

 

Related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1. 1.황신혜, 옐로 수영복도 찰떡! 소녀 같은 물놀이 60대의 옐로 핑크 리조트룩
  2. 2.정호연, 헤어 스타일만 바꿨는데! 완전 딴 모습 힙한 걸크러시 집업 재킷룩
  3. 3.소녀시대 수영, 캘리포니아 와인에 흠뻑! 분위기 여신의 홀터넥 와인 투어룩
  4. 4.블랙핑크 리사, 솔로 컴백 예고! 9등신 비율 숨막히는 글램 섬머룩
  5. 5.[패션엔 포토] 김수현, 아시아 투어 스타트! 핸섬가이의 훈훈한 데님 재킷 출국룩
  6. 6.로운, 폭염에도 설레는 출국길! 여심 홀리는 꾸안꾸 남친룩 대만행
  7. 7.스트레이 키즈 방찬, 셔츠부터 가방까지 쿨하게! 폭염 뚫고 밀라노 출국!
  8. 8.NCT 정우, 금발머리 심쿵 유러피안 댄디룩! 밀라노 패션위크 출국
  9. 9.이승연, 50대의 커팅 찢청! 버킷백과 멋스럽게 한계없는 힙한 데일리룩
  10. 10.[패션엔 포토] 오현경 "상받았어요" 여전한 미코 나이를 잊은 우아한 투피스룩
  1. 1. [패션엔 포토! 김혜윤, 가려도 인기폭발! 스트라이프 카디건과 볼캡 시크한 입국 ...
  2. 2. [그 옷 어디꺼] 김혜윤, ‘선업튀’ 잊지 못해! 러블리한 프린지 트위드 재킷 어디꺼?
  3. 3. [패션엔 포토] 변우석, ‘선업튀’ 열풍 계속! 빌보드 점령한 훈훈한 셔켓 태국 출국
  4. 4. 이준호, 미니멀한 공항패션에 방점! 쿨하게 여심 홀리는 하이주얼리룩
  5. 5. 차은우-송혜교, 천상의 비주얼 투샷! 베니스 홀린 선남선녀 테일러드 슈트룩
  6. 6. [패션엔 포토] 차은우, 올 화이트 조각남! 보기만 해도 훈훈 카고 셋업 베니스 출국
  7. 7. 황신혜, 블랙 점프슈트도 우아! 한계없는 60대 패셔니스타의 점프슈트 외출룩
  8. 8. [리뷰] 블랙핑크 제니 런웨이 데뷔! 자크뮈스 2024 F/W '라 카사' 컬렉션
  9. 9. [패션엔 포토] 안보현, 동네 산책 가듯! 털털 남성미 스웻 셋업 애슬레저 출국룩
  10. 10. 송혜교, 화이트 셔츠와 청바지! 무심한듯 힙한 공항룩 로마 출국길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