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1-25

문채원, 그윽한 눈빛의 심쿵 페미닌룩! ‘한계없는 무한 매력’

캐주얼한 데님 셔츠부터 매끄러운 실루엣의 롱 드레스까지 우아한 여성미 발산



 

배우 문채원이 그윽한 눈빛의 심쿵 페미닌룩으로 한계없는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해 tvN 드라마 <악의 꽃>에서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한계 없는 스펙트럼을 보여준 문채원은 형사로 열연했던 작품 속 캐릭터의 모습을 완전히 벗은 채 우아하고 아름다운 여인의 매력을 어필했다.


이번 화보에서 문채원은 매끄러운 실루엣이 돋보이는 롱 드레스부터 편안하고 캐주얼한 데님 셔츠까지, 전혀 다른 스타일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무결점 화보를 선보였다.


특히 등이 깊이 파인 드레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며 그윽한 눈빛을 발산하는 등 문채원 특유의 담백하면서도 화사한 아름다움으로 관계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지난 17일 데뷔 5,000일을 맞이한 배우 문채원은 2007년 드라마 <달려라! 고등어>로 데뷔한 이래 <바람의 화원>, <찬란한 유산>, <공주의 남자>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패션엔 김금희 기자
fashionn@fashionn.com


Related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