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21-01-12

롱샴, 흰 소의 해 맞아 르 플리아쥬 뀌르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

블랙 메티스 가죽 위에 화이트 실크 스크린 프린팅으로 장식된 소 이미지 담아



 

프랑스 패션 브랜드 「롱샴」이 신축년 ‘흰 소의 해’를 맞아 브랜드의 대표적인 가방 ‘르 플리아쥬 뀌르’의 리미티드 에디션을 선보인다.


근면과 성실의 동물로 상징되던 소가 「롱샴」과 만나 한층 더 귀여운 모습으로 변신했다. 르 플리아쥬 뀌르만의 부드러운 블랙 메티스 가죽 위에 화이트 실크 스크린 프린팅으로 장식된 소는 동그란 눈에 앙증맞은 뿔, 데이지 꽃의 줄기를 물고 있는 모습까지 위트 있게 그려졌다.


데이지 꽃의 중심에는 레드 컬러의 스냅 버튼으로 포인트를 더했으며 「롱샴」만의 디테일을 느낄 수 있도록 가방 플랩의 뒷면은 블랙 & 화이트 컬러의 데이지 문양으로 프린팅 되어있다.


뿐만 아니라 탈부착이 가능한 숄더 스트랩의 한 면에는 데이지 프린팅이, 반대편에는 화사한 레드 컬러로 채워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롱샴」의 르 플리아쥬 뀌르 리미티드 에디션은 탑 핸들백과 트래블 백 2가지 사이즈로 전개된다. 특히 탑 핸들백은 은은한 파스텔 핑크 가죽에 검정 소가 그려진 버전으로도 출시됐다.


파스텔 핑크 버전의 스냅 버튼은 화이트 컬러로 플랩 뒷면은 LGP 모노그램이 프린팅 되어있다. 숄더 스트랩 역시 양면에 각각 LGP 모노그램, 화이트 컬러로 구성됐다.


이번 리미티드 에디션에는 가방 외에도 귀여운 소를 모티브로 한 키홀더와 작은 우유병 모양의 가방 장식까지 2가지 액세서리가 함께 출시된다.


패션엔 권승주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