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19-12-11

어그, 한층 대담해진 클래식 레볼루션 부츠 컬렉션 전개

클래식 부츠에 다채로운 색상과 대담한 장식 더한 현대적 디자인으로 변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판매하는 캘리포니아 감성의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어그(UGG)」가 올 겨울 시즌을 위한 '클래식 레볼루션(Classic Revolution)' 컬렉션을 출시했다.


‘클래식 레볼루션’은 「어그」를 대표하는 클래식 부츠에 다채로운 색상과 대담한 장식을 더해 더욱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변화시킨 새로운 컬렉션이다. 오염에 강하고 내구성이 뛰어난 소재로 만들어 더욱 편하게 신을 수 있도록 했다.


개인이 추구하는 스타일과 용도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쇼트 기장부터 롱 기장까지 종류를 다양화했으며 특히 밑창 부분을 더 실용적이면서 견고하게 제작했다.


이번 시즌 가장 눈에 띄는 디자인은 무릎까지 높이 올라오는 롱 부츠 '클래식 팜므 오버 더 니'다. 「어그」의 상징인 샌드 색상 스웨이드 외관에 내구성이 좋은 웨지힐(밑창과 굽이 연결된 형태) 스타일로 제작됐다.


부츠 상단을 접으면 안감의 양털 부분이 드러나 새로운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으며 전체적으로 적용된 스티치 디테일이 멋스럽다.


스니커즈와 부츠를 조합한 형태인 붐/붐 버클 부츠는 감각적이면서 쿨한 디자인이 돋보인다. 최고급 트윈페이스(twinface, 한 면은 가죽, 한 면은 양털) 소재와 스웨이드로 제작됐으며, 버클형 부츠는 꼬인 형태의 스트랩이 장식으로 더해져 멋스럽다. 두툼한 고무 굽은 쿠션감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야외 활동시 실용적이다.


레벨 바이커 부츠는 이름에서 느낄 수 있듯 메탈 장식과 메탈 버클 스트랩을 통해 활력 넘치는 바이커, 로커의 스타일을 보여주며, 톱니 바퀴 느낌의 TPU 소재 밑창이 현대적 감각을 더한다.


플러프 펑크는 화사한 퍼 장식을 더해 마치 사막의 폭주족을 떠올리게 하는 매혹적인 화사함과 여성스러운 매력을 가진 제품이다.


붐, 레벨 바이커, 플러프 펑크 전 제품에는 비나 눈, 진흙으로부터 신발을 보호하고 방수 기능을 하는 힐 카운터(발 뒤꿈치를 감싸는 부분)가 적용됐다. 색상은 브라운, 블랙, 샌드 등 기본 색상부터 핑크, 아이보리 등 화사한 색상까지 다양하게 선보인다.


패션엔 이민지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