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2024-06-26

버지니 비아드, 30년만에 샤넬 떠났다...누가 후임 트위드 왕좌에 오를까

디자이너 버지니 비아르가 샤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재직한 지난 5년을 포함해 30년 만에 샤넬 하우스를 떠났다. 누가 트위드 왕자에 오를까. 10여명이 오르내리고 있다.



사진 = 2022 F/W 샤넬 컬렉션 피날레


디자이너 버지니 비아르(Virginie Viard. 62)가 샤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재직한 지난 5년을 포함해 30년 만에 샤넬 하우스를 떠났다.


샤넬 하우스는 지난 6월 8일 아티스틱 디렉터 버지니 비아르의 사임을 공식 발표했다. 



샤넬은 "버지니 비아르는 샤넬의 새로운 코드를 만들어 내면서도 샤넬의 창의적 유산을 존중했다"며 "약 30년에 걸친 그의 공로에 감사한다"는 짧은 보도자료를 냈다.


버지니 비아르는 샤넬 하우스의 패션 스튜디오 디렉터로 30년 넘게 칼 라거펠트의 협력자로 활동해왔으며 코코 샤넬 이후 첫 여성 크레이티브 디렉터로 많은 디자이너들이 탐내는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2019년 작고한 칼 라거펠트 후계자로 지명된 버지니 비아르는 지난 5년동안 런웨이의 환타지적인 요소를 없애고, 상업적인 전략을 바탕으로 실험적이고 젊어진 새로운 샤넬 시대로 변화를 시도했으나 부족했다는 평가를 얻었다.


사진 = 2018년 10월 2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샤넬 2019 S/S 컬렉션 피날레


버지니 비아르가 샤넬 아티스틱 디렉터로 재임한 기간동안 샤넬의 매출은 연 197억 달러(약 26조 9000억원)을 기록, 이전보다 16% 포인트 올랐지만 변덕스러운 럭셔리 패션산업은 매출과 수익만으로 디자이너의 지위를 확보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샤넬은 종종 칼 라거펠트의 시대를 정의하는 웅장한 런웨이 쇼에 대한 부족과 디자인 혁신이나 신선함이 부족하다는 비판에 직면했다.


특히 지난 5월 마르세유에서 개최한 샤넬의 2025 크루즈 컬렉션에 대해 “그녀의 디자인은 단순해요...혁신이 없어요"라는 소셜미디어에서는 네티즌들의 비난글이 쇄도했다. 결국 샤넬 하우스는 2025 크루즈 컬렉션이 끝난지 한달만에 버지니 비아드의 퇴사를 발표했다. 


NYT는 "버지니 비아르는 칼 라거펠트의 보좌역 이상으론 자리매김하지 못했다"고 논평하기도 했다.


사진 = 2024 F/W 샤넬 컬렉션 피날레


럭셔리 브랜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수석 디자이너)는 디자인과 마케팅 등 모든 창조적인 분야를 책임지며 임기가 안정적으로 보장된 자리는 거의 없다.


브랜드의 헤리티지를 계승하고 시대에 맞는 컨템포러리 감각으로 방향을 이끌며 매출까지 책임져야 하는 암묵적 역할을 요구받는다. 


과도한 업무량, 끊임없는 매출 압박에 시달리며 성과를 내지 못하면 바로 응징을 가하는 것이 냉정한 럭셔리업계의 현실이다.


그만큼 권한도 크지만 책임도 큰 수석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자리는 수시로 바뀌며 변화가 큰편이다.


사진 = 버지니 비아르의 마지막 컬렉션이 된 2025 샤넬 크루즈 컬렉션 피날레


지난 3월에는 발렌티노를 8년동안 이끌어 온 피에르파올로 피치올리(Pierpaolo Piccioli)가 발렌티노 하우스를 떠났으며 후임으로 구찌 출신의 알레산드로 미켈레가 임명됐다. 


영국 럭셔리 브랜드 알렉산더 맥퀸은 지난해 9월 26년간 재직한 사라 버튼과 결별하고 후임으로 션 맥기르(Sean McGirr)를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임명했다. 


셀린느를 성공적으로 이끈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에디 슬리먼(Hedi Slimane)'도 LVMH 그룹과 결별할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샤넬은 여전히 ​​베르트하이머 가문의 회장인 알랭 베르트하이머(75세)와 시계 부문을 이끄는 그의 형 제라드(74세)가 소유하고 있다. 


버지니 비아드 후임으로 트위드 왕좌에 누가 올것인지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샤넬 하우스는 "적절한 시기에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조직이 발표될 것"이라고만 밝혔다.


한편 샤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후보에는 에디 슬리먼(Hedi Slimane)이 유력하게 떠오르고 있으며 제레미 스캇, 피비 필로, 사라 버튼, 마크 제이콥스, 톰 포드, 하이더 아커만, 라프 시몬스, 피에르 파올로 피치올리 등도 잠재적 후보군으로 떠오르고 있다.


패션엔 정소예 기자

fashionn@fashionn.com


Related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1. 1.고현정, 오늘은 멍~현정! 멍 때려도 우아 모던 클래식 캐주얼 슈트룩
  2. 2.‘돌싱’ 박지윤 아나, 파자마 입었나? 화려한 하와이언 클리비지 핫섬머룩
  3. 3.채시라, 50대의 과감한 찢청! 신데렐라 슈즈와 신박한 조화 찢청 데일리룩
  4. 4.차주영, 도회미 NO 청순미 UP! 흑발에 묶음 머리 블랙 블라우스 청순 외출룩
  5. 5.[그 옷 어디꺼] 이지아, 데님 조끼와 꿀조합! 동안 체크 원피스 어디꺼?
  6. 6.옥주현, 자기 뮤지컬 포스터에 흠뻑! 숨김없는 털털 매력 체크 셔츠 데일리룩
  7. 7.소녀시대 유리, 다 잊고 제주 살이! 딱 어울리는 빈티지 버튼 풀오버 홈웨어룩
  8. 8.조인성, 일본 뒤흔든 원조 꽃미남! 나이 들수록 멋진 '팬서비스 끝판왕'
  9. 9.더네이쳐홀딩스, 20억 규모 자사주 매입! 연내 20억 규모 추가 매입 계획
  10. 10.돌아온 ‘헤드 스카프!’ 빈티지 유행과 함께 할머니 옷장 트렌드 뜬다
  1. 1. [그 옷 어디꺼] '살롱드립2' 안효섭, 뿔테 안경과 꿀조합 해바라기 카디건 어디꺼?
  2. 2. [패션엔 포토] BTS 진, 제대하고 올림픽 성화 봉송! 티셔츠로 끝낸 미니멀룩 파리 ...
  3. 3. [패션엔 포토] 변우석, 무더위에도 바시티 직진! 댄디한 무한 기럭지 올 블랙 출국룩
  4. 4. ‘차범근 며느리’ 한채아, 오늘 멋냄! 한여름 단아미 트리밍 트위드 원피스룩
  5. 5. [패션엔 포토] 변우석, 팬들 환호성 공항 마비! 툭 걸친 셔츠 장꾸미 훈훈한 입국
  6. 6. [패션엔 포토] 혜리, 춤생춤사 걸즈의 뉴욕 진출! 보이시한 캐주얼 슈트 출국
  7. 7. [패션엔 포토] 박세완, 공항에 뜬 폼생폼사 인형미! 미니에 재킷 상큼한 뉴욕 출국
  8. 8. 블랙핑크 지수, 싱가포르 홀린 매혹의 K팝 요정! 오프숄더 크루즈 파티룩
  9. 9. 스트레이 키즈 방찬, 스커트 입었나? 유니크한 취향 딱 좋은 젠더 플루이드룩
  10. 10. [패션엔 포토] 화사, 걸어만 다녀도 화보! 워너비 뷔스티에 투피스룩 대만 출국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