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2017-10-25

전지현·신민아·수영·선미, 셀럽들이 예고하는 올겨울 패딩 전면전!

헤지스 레이디스, 헤드 등 화려한 컬러감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패딩으로 승부


 

 

지난 여름시즌부터 사전 판매제로 때아닌 열풍을 불러일으킨 '패딩'이 올 겨울 한파가 심할 것이라는 예보와 함께 총성없는 전쟁이 예고되고 있다. 

 

지난해 롱 패딩을 출시해 톡톡한 재미를 본 일부 캐주얼 브랜드들로 인해 올해는 여성복과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까자 가세해 패딩 판매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승부수를 띄우고 있다.

 

일명 ‘벤치 파카’라 불리는 신종 패딩은 기장이 긴 다운점퍼로 운동선수들이 벤치에서 대기할 때 몸이 식는 것을 막기 위해 즐겨 입어 벤치 파카라 불린다.

 

여성복 업체들은 화려한 퍼(Fur)와 디테일을 추가 장착하면서 디자인 측면에서 업그레이드된 롱 패딩 제품을 출시하고 있으며, 스포츠 아웃도어 브랜드들도 지난해에 비해 2~3배 늘어난 물량을 분지해 치열한 경쟁을 준비중이다.

 

 

이에 따라 올 겨울에는 한층 화사해진 컬러감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의 패딩 제품이 대거 출시되면서 구매욕을 자극하고 있다.


최근 전지현, 신민아, 수영, 선미 등 핫 셀럽들이 패딩 점퍼를 활용한 다채로운 스타일링으로 겨울 트렌드를 예고하며 뭇 여성들의 관심을 사로잡았다.


화사한 컬러감의 경량 다운 재킷부터 스트릿 무드가 돋보이는 롱 패딩까지, 다양한 '패딩 라인업'을 통해 강추위도 두렵지 않은 스타들의 스타일리시한 패딩 연출법을 만나보자.

 

 

▶ 패딩 하나로 겨울나기! '수영'의 페미닌한 데일리 스타일링

 

↑사진 = '헤지스 레이디스' 수영 패딩


가수, 연기자에 이어 패션 아이콘으로 영역을 넓히고 있는 소녀시대 수영은 이번 시즌 「헤지스 레이디스」와 함께 겨울 시즌의 '머스트 해브 아이템' 패딩 점퍼를 활용한 데일리 스타일링을 공개했다.

 

수영은 트렌디한 체크 스커트, 화이트 터틀넥과 조화를 이루는 와인 컬러의 다운 점퍼를 착용해 페미닌룩을 완성했으며, 또 블랙 롱 패딩과 화이트 이너, 앵클 부츠 등을 매치해 여성스러운 데일리 윈터룩을 연출했다.

 

특히 무난하지만 자칫 식상해 보일 수 있는 블랙 패딩 대신, 밝은 컬러감의 패딩을 선택한다면 한층 화사한 분위기를 어필할 수 있다. 수영이 선택한 와인 컬러의 패딩은 폭스퍼가 포인트로 우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느낌을 전해준다.

 


▶ 롱 패딩으로 스타일 지수 UP! 화끈한 '선미' 스트리트 룩

 

↑사진 = '헤드' 선미 패딩

 

최근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은 가수 선미와 함께 진행한 겨울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 속 선미는 트렌디한 스트릿 무드가 돋보이는 오버사이즈 핏의 「헤드」 롱 패딩으로 과감한 스타일을 제안했다.


롱 패딩은 여유있는 실루엣으로 힙한 감성을 느낄 수 있으며, 다양한 이너와 함께 멋스런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스트릿 아이템으로 떠올랐다.


강렬한 레드 컬러의 패딩과 니하이 부츠를 매치해 시선을 사로잡는가 하면, 카키 컬러의 패딩에 레터링 디테일의 니하이 삭스, 맨투맨, 비니, 워커부츠 등으로 걸크러시 매력을 한껏 끌어 올렸다.


특히 이번 F/W 시즌 트렌드로 꼽히는 비비드한 레드 컬러로 지루한 윈터룩에 생동감을 더해보는 것은 어떨까.

 

 

▶ '전지현' 패딩으로 시크하고 고급스러운 포멀룩도 OK!

 

↑사진 = '네파' 전지현 패딩


패딩이 스포티하고 내추럴한 느낌만을 준다고 생각한다면 큰 오산이다. 슬랙스, 미디스커트, 니트, 하이힐 등과 코디하면 충분히 포멀룩까지 가능하다는 것을 잊지말자.


'완판녀' 전지현은 「네파」 와 함께한 화보를 통해 미니멀한 모노톤의 무드로 고급스러움을 완벽하게 표현했다. 원피스, 스커트, 하이힐 등과 함께 블랙 패딩을 입어 우아한 매력을 뽐냈다.

 

퍼가 장착된 패딩은 여성스러움을 강조해주며, 몸의 곡선을 강조하는 허리 라인은 날씬해 보이는 일석이조 효과를 더해 준다.

 

 

▶ 패딩은 역시 편안한게 최고! '신민아'의 스포티한 벤치파카

 

↑사진 = '데상트' 신민아 패딩

 

패딩 재킷은 활동적인 느낌으로 스포티하면서 발랄한 분위기를 강조하는 아이템!

 

'하이컷' 화보 속 신민아는 블랙 브라톱과 레깅스를 입고, 무심한 듯 블랙 벤치파카를 걸쳐 편안하면서도 아찔한 스포티룩을 제안했다. 

 

유행하고 있는 에슬레저 트렌드에 맞는 스포티한 스타일의 이너와 함께 가볍고 따뜻한 「데상트」 구스다운 롱 패딩으로 겨울철 강추위 속 운동도 문제 없이 가능하다.

 

롱한 기장감과 박시한 실루엣의 벤치파카는 체형 커버에도 제격이며, 보온성까지 최대로 높일 수 있다.

 

↑사진 = 수영이 착용한 '헤지스 레이디스' 패딩,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수영이 착용한 '헤지스 레이디스' 패딩,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수영이 착용한 '헤지스레이디스' 구스다운 점퍼,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선미가 착용한 '헤드' 롱 패딩, 상품 바로가기>

↑사진 = 선미가 착용한 '헤드' 롱 패딩, 상품 바로가기>


<사진 제공 : 헤지스 레이디스, 헤드, 네파, 데상트>


패션엔 장지혜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2 GB / Used Space : 5 G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