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CTION | 런웨이
COLLECTION > 런웨이
컬렉션 검색
see all designers
조고은(GOENJO)
호안 미로(Joan Miro)의 원초적 기호나 심리검사에 사용되는 로흐세크(Rorcharch)에서 영감 받은 이 프린트는 세련되고 간결하면서도 강렬한 매력을 지닌 패턴들이다. 조고은 디자이너는 이 프린트의 연상효과를 최대한 확장하기 위해 미니멀하고 구조적인 형태의 옷을 디자인하여 순수예술과 패션 간의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패브릭은 아트 프린트가 되어있는 다양한 소재를 사용하였다. 저지나 면류 등의 대중적인 것에서부터 실크, 퍼의 고급스런 원단까지 다양했다. 컬러는 블랙&화이트 프린트를 기본으로 하고 거기에 버건디, 그린 오렌지 등을 포인트로 활기를 더했다.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2 GB / Used Space : 5 G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