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OUT 2016-02-22

[패션그룹형지] 김동성 유통총괄사장 영입

현대백화점 전무 역임 ... 쇼핑몰 사업 제2 성장동력으로


 



패션그룹형지(대표 최병오)가 2월 22일 김동성 현대백화점 전무를 유통 총괄사장으로 영입해 쇼핑몰 사업을 제2의 성장동력화할 것임을 밝혔다.


김동성 신임사장은 1988년 삼성그룹으로 입사했고, 1989년부터 신세계그룹으로 사간 전배된 후 신세계백화점에서 12년간 근무했으며 이마트에서 5년간 근무했다. 또한 현대백화점에서 할인점 사업부장을 거쳐, 신촌점•목동점•대구점의 점장으로 9년간 근무했다. 


김 신임 사장은 다양한 상품소싱과 신규브랜드 론칭은 물론, 할인점 신규사업 총책임자로 사업설계부터 경영관리까지 경영능력을 인정받았고, 백화점내 19~35세 층을 겨냥한 전문관을 성공 론칭하기도 했다. 특히 현대백화점에서 2005년 42세 최연소 임원으로 스카웃되기도 했다. 


패션그룹형지는 김동성 신임사장 영입을 계기로 유통사업부 조직을 확대 강화하고 유통 사업을 또 다른 그룹의 성장동력으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지난 2013년 서울 장안동의 바우하우스 운영을 시작으로, 부산 하단동에 신축중이고 올해 오픈 예정인 하단몰, 경기 용인 죽전동 쇼핑몰 등 향후 5개 이상을 선보여 고객에게 최상의 가치를 준다는 계획이다.


한편 패션그룹형지는 형지I&C, 형지엘리트, 형지에스콰이아, 형지리테일, 형지C&M, 형지쇼핑 등을 계열로 두고 여성복, 남성복, 아웃도어, 골프웨어, 제화잡화, 쇼핑몰 등까지 총 20개 브랜드 전국 2100여개 매장을 전개하고 있다. 

 

패션엔 취재부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1 GB / Used Space : 6 G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