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타일 2019-01-31

선미, 관능미 넘치는 섹시한 청바지 핏 '데님의 여왕'

버커루 전속 모델 재계약...정가람과 환상의 케미 트렌디한 데님 스타일 예고




수 선미가 올해도 섹시한 데님 여신 행보를 이어간다.


오리지널 빈티지 캐주얼 브랜드 「버커루」는 올해 전속모델로 작년 하반기부터 버커루의 뮤즈로 활약해 온 선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2018 가을/겨울 시즌부터 「버커루」 뮤즈로 활동해 온 선미는 팬들의 호응에 힘입어 이번 시즌 재계약을 확정지었다.


또 최근 선미는 「버커루」의 남자모델로 새롭게 발탁된 신인배우 정가람과 환상의 케미로 2019 S/S 봄 컬렉션 화보 촬영을 마쳤다.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첫 만남에도 적극적인 포즈로 촬영 분위기를 이끌어갔으며, 우월한 몸매가 부각되는 다양한 핏의 데님룩을 소화하며 스타일리시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브랜드 담당자는 "선미와 정가람은 버커루를 대표하는 간판 모델로 화보, 광고 등 상반기 시즌 캠페인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며 "두 사람의 개성있는 매력을 담은 색다른 분위기의 화보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한편, 선미는 내달 개최되는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첫 월드 투어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그녀의 서울 콘서트 티켓이 오픈 직후 5초 만에 매진돼 화제가 되기도 했다.





<사진 제공: 버커루>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