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19-02-08

헨리, 아메리칸 컨트리룩! 몽상가이자 스토리텔러로 변신한 봄 화보

커스텀멜로우, 아메리칸 캐주얼 신선하게 재해석 유행 아이템 다양하게 믹스매치



  

엉뚱한 몽상가이자 스토리텔러로 변신한 헨리의 봄 화보가 공개됐다.


헨리는 코오롱FnC의 남성복 브랜드 「커스텀멜로우」의 2019 S/S 화보를 통해, 보안관이 되고 싶었고 학교 최고의 킹카도 꿈꿨으며, 방랑자처럼 자유로운 삶을 살고 싶기도 했던 몽상가이자 스토리텔러로 변신한 아메리칸 컨트리풍 스타일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에서 헨리는 올 봄 유행 아이템들을 다양하게 믹스매치한 스타일을 선보였다.


후드 점퍼에 오버핏 체크 재킷이나 래글런 코트를 레이어드 한 후 컬러풀한 양말로 포인트를 줬으며, 간절기 시즌 필수 아이템인 트렌치코트에는 베이지 톤의 피케셔츠와 치노팬츠를 매치한 톤온톤 스타일을 선보였다.



아메리칸 캐주얼이라는 장르를 신선하게 재해석한 이번 화보는 헨리의 위트까지 더해져 보는 이들을 즐겁게 만든다.


또한 헨리는 수트 스타일도 남다르게 표현해냈다. 아메리칸 컨트리풍의 챙 넓은 모자나 컬러풀한 아이웨어와 함께 완벽한 핏의 셋업수트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커스텀멜로우」는 2019 S/S시즌에 트렌디하면서도 편안한 아이템을 제안한다.


특히 베이직한 아이템과 트렌디한 디자인 조화로 다양한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으며, 가벼운 점퍼와 캐주얼한 재킷 등의 봄 필수 아이템으로 계절감이 묻어나는 멋스러운 코디를 연출할 수 있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