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18-06-08

블랙야크, 런던 크리에이트 팀과 이색 협업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런던 패션학교 삼남매와 블랙야크 자투리 원단 활용한 ‘고프코어룩’ 스타일 제안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가 런던 크리에이티브 팀과의 업사이클링 프로젝트인 'MIJUKO X BLACKYAK' 이색 협업을 공개했다.


「블랙야크」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공식 디지털 플랫폼을 통해 공개된 이번 프로젝트는 런던 유명 패션학교(London College of Fashion, LCF)에 재학 중인 학생들이 만들어 낸 ‘아트 오브 더 유스’ 콜라보레이션 일환으로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패션의 지속 가능성과 자유를 찾아 떠나고 싶은 청춘의 감성을 프로젝트 속에 담았다.


이번 협업의 크리에이티브 팀 ‘MIJUKO’는 제주도 출신에 삼남매로 이루어졌다. 이들은 더 이상 사용하지 않거나 남은 옷, 버려지는 원단을 활용했으며, 아웃도어 아이템과 영국의 클래식한 감성을 더해 이들만의 독창적인 재해석으로 이른바 ‘고프코어룩’ 스타일을 표현했다.


이번 「블랙야크」와의 협업을 통해 크리에이티브 팀은 쓸모 없고 버려지는 원단에 다시 생명을 불어넣으며 지속 가능이라는 철학과 서로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소재와 디자인으로 재미 요소를 살린 아티스트로서의 실험 정신을 담아 냈다.


이들은 이미 스웨덴 브랜드 「H&M」과의 협업을 통해 선보인 업사이클 작품을 유럽 여러 국가의 「H&M」 매장에 전시한 바 있다.


한편, 「블랙야크」의 ‘아트 오브 더 유스(Art of the Youth)’는 틀에 박히지 않은 신진 아티스트들과의 작업을 통해 브랜드에 새로운 영감을 불러일으키기 위해 진행되는 협업 프로젝트다.


2016년 런던의 신진 아티스트와 함께한 디지털 에세이 ‘Youth has no rules(청춘에는 어떠한 규칙이 없다)’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아트필름 in 오스트리아’ 등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패션엔 허유형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2 GB / Used Space : 5 G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