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뉴스 2018-01-11

아가방앤컴퍼니 2017년 판매 1위 아이템은 ‘유아 내의’

1년간 총 89만4천944개 판매, 가성비에 이어 가심비까지 충족이 인기 요인


 

  

아가방앤컴퍼니가 2018년을 맞아 지난해 동안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베스트 제품을 선정했다.


아가방앤컴퍼니는 브랜드 중 F4로 불리는 「아가방」 「디어베이비」 「에뜨와」 「이야이야오」의 누적 판매 데이터를 통해 소비자들의 구매 패턴을 분석했다. 그 결과, 지난해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유아 내의’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대표 유아 브랜드인 「아가방」에서 많이 팔린 제품으로는 ‘드로잉내의’, ‘웨이브내의’, ‘라이7부내의’, ‘라라밍크기모레깅스’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캐릭터를 활용한 아기자기한 디자인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제품들이 판매량 상위권에 랭크 됐다.


프리미엄 유아의류 브랜드 「에뜨와」에서는 ‘멀티레인보우내의’, ‘쥬디내의’, ‘버디포인트내의’, ‘보니경량다운JP’, ‘로리베어내의’ 순으로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에뜨와」의 제품들은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실용적인 구성으로 선물용으로 제격이다.

 


모던한 컨셉의 「디어베이비」는 ‘냥이나라 7부상하’ 제품이 1위를 차지했으며, 실내복 전문 브랜드인 「이야이야오」에서는 ‘레몬 3부 상하’가 차지했다. 두 제품 모두 톡톡 튀는 감성과 개성있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지난해 동안 「아가방」 전국 매장에서 판매된 내의의 수량은 총 89만4천944개로 1분에 1.7벌 꼴로 판매된 셈이다.


유아 내의의 인기 요인으로는 가성비를 추구하는 스마트 맘을 꼽을 수 있다. 경기불황으로 인해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소비자들이 증가하면서 실용적인 유아 내의의 판매량도 상승했다.


또 다른 원인으로는 골드 키즈로 인한 선물 수요의 증가다. 유아 내의는 받는 이의 호불호가 갈리지 않는 대표적인 아이템이다. 실제로, 판매량 데이터 분석 결과 출생아 수가 높은 1월과 8월에 출산 선물용 유아내의의 판매량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2 GB / Used Space : 5 G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