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2019-05-27

드는 순간 인싸! 올여름 유행예감 '잇백' 스타일 트렌드 7

미니 스커트와 쇼츠, 원피스, 샌들 등으로 대변되는 한여름 패션은 포인트를 주는 시크한 백과 만났을 때 화룡정점을 찍는다. 올 여름 유행예감 7가지 잇백 트렌드를 소개한다.


           


빨라진 여름으로 여성들의 옷차림이 가벼워졌다. 아찔한 길이의 미니 스커트와 쇼츠, 슬리브리스 원피스, 티셔츠, 샌들 등 벌써부터 핫섬머 아이템들이 속속 선보여지고 있다. 


시원한 느낌을 강조한 한여름 패션에는 계절감 살린 시크한 핸드백이 만났을 때 화룡정점을 찍는다.


여자에게 가방이란 그저 물건을 담아 들고 다니는 도구가 아닌, 자신을 표현하는 도구이자 또 다른 자아다. 멋을 아는 여자는 핸드백에서 차이가 나며 공들인 옷차림도 ‘TPO(Time, Place, Occasion)’에 맞지 않는 핸드백은 순식간에 워스트 패션으로 전락할 수 있다. 



올 여름 잇백 트렌드는 그 어느 때보다 다채로워졌다. 기발함이 돋보이는 원형백, 빈티지 백,  PVC 백, 레트로 느낌이 가미된 고급진 프린지 이브닝 백에 이르기까 올 여름 의상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유행예감  7가지 잇백 트렌드를 소개한다. 



1. 원형 백


발망, 에리어, 만수르 가브리엘 등 유명 브랜드들은 구조적인 트렌드에 기발한 아이디어의 섬머백을 선보였다. 특히 원형 구조의 백은 절제된 분위기에 약간의 레트로적인 느낌을 가미한 스타일을 주류를 이루고 있으며 올 여름 잇백으로 부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Auxilary 제품(178달러)






Elizabeth and James 제품(195달러)



Mansur Gavriel 제품(795달러)




2. 빈티지  백


올 여름에는 재즈 시대로 불리는 1920년대의 빈티지 백이 주목된다. 빈티지한 느낌의 파우치, 클러치 등이 탑-핸드 행태 등으로 업데이트되었다. 마크 크로스, 빅토리아 베컴 등이 선보인 빈티지 백에 청바지와 탱크 탑을 매치하면 멋진 섬머 룩을 연출할 수 있다.




The Row 제품(1,290 달러)



& Other Stories 제품(79 달러)



Attico 제품(755 달러)




3. 컬러풀 엑조틱 백


올 여름에는 이국적인 엑조틱 백이 눈길을 끄는 가운데 컬러풀한 엑조틱에 주목해야 한다. 루이비통, 자크뮈스, 캘빈 클라인 등과 같은 하이-엔드 브랜드들은 올 여름 기발한 섬머백을 선보이고 있다. 




Staud 제품(325 달러)



Tibi 제품(995달러)



Jacquemus 제품(325달러)




4. 아크릴 백


1960년대와 70년대를 추억하게 만드는 아크릴 백도 주목받고 있다. 에디 파커와 컬트 가이아 등의 디자이너들이 선보인 컬러풀 아크릴 핸드백은 레트로 시크 스타일로 오늘날 화려하게 부활했다.



Montunas 제품(477달러)



Cult Gaia 제품(330달러)



Edie Parker 제품(895달러)




5. 우븐 레더 백


올 여름 에르메스, 로에베 등은 클래식한 스타일에 약간의 질감을 불어 넣은 우븐 레더백을 선보였다. 가느다란 가죽 조각을 라피아 야자 섬유나 혹은 고리버들처럼 짠 부드러운 가죽은 여름 시즌을 위한 안성맞춤 잇템이다.



Hereu 제품(290달러)



Nico Giani 제품(601달러)



Loewe 제품(2,455달러)

 



6. PVC 백


킴 카다시안이 즐겨드는 PVC 백은 핸드백 분야에서 큰 성공을 거두었다. PVC 백은 방수 기능으로 핫섬머 또는 리조트 잇백으로 안성맞춤이다. 미우미우, 펜디 등이 PVC 섬머 백을 출시했다. 




Miu Miu 제품(895달러)




Furla 제품(248달러)




Boyy 제품(850달러)




Loeffler Randall 제품(295달러)




7. 라피아 백


서머 백으로 빠질 수 없는 것이 야자수 잎으로 만든 라피아(raffia) 백이다. 야자수잎에서 추출한 라피아는 대표적인 여름용 소재였으나 최근들어 가방, 모자 등 패션 지형에 넓게 침투하고 계절에 구애받지 않는 아이템으로 활용되는 추세다.


이번 시즌 샤넬은 단아한 트위드 슈트나 데님 팬츠와 매치되는 라피아 백과 밀집 모자를 선보였다. 파멜라 먼슨은 소풍을 가거나 잔디밭에서 식사를 할 때 필요한 내추럴한 섬머백을 선보였다. 




Chanel 제품(8,400달러)



Maria La Rosa 제품(338달러)




Pamela Munson 제품(240달러)



패션엔 유재부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