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 NEW 2018-09-10

휠라 키즈, 아이들의 상상이 현실로 '두들몬들 프로젝트' 진행

아이들의 상상력과 개성 반영된 낙서, 그림 선정해 디자인에 반영, 제품 출시 예정



 

아이들이 마음껏 그린 낙서가 작품이 되고, 옷과 신발의 디자인이 되는 이색 프로젝트가 등장했다.


「휠라 키즈(FILA KIDS)」는 아이들의 상상을 현실로 이루는 '두들몬들(Doodle Mondle) 프로젝트'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두들몬들 프로젝트는 아이들의 낙서, 그림을 응모 받은 후 선정된 작품을 디자인으로 반영해 실제 상품으로 구현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낙서'를 뜻하는 두들(Doodle)과 상상 속 몬스터(Monster)의 첫 글자를 결합해 이름 붙여, 꿈에서 만난 몬스터를 그리는 아이들을 위한 특별하고 재미난 작업임을 나타냈다.


아이들의 낙서라면 무엇이든 좋다는 뜻으로 유머러스하게 풀이한 '두들 이즈 뭔들'의 약자이기도 해, 상상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는 프로젝트의 성격을 명칭으로 표현했다.


특히, 그간 업종, 카테고리를 넘나드는 이색 협업으로 '휠라보레이션(휠라+콜라보레이션)이라는 별칭까지 얻은 「휠라」에 이어, 이번에는 '휠라 키즈 X 어린이'라는 조합으로 아이들의 상상력을 기반으로 하는 특별한 콜라보레이션을 시도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9월 10일부터 11월 9일까지 2개월간 진행되며, 13세 이하 아동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참여 방법 또한 간단하다. 밑그림이 그려져 있는 「휠라」의 '두들링북'에 아이들이 상상력으로 덧그려 그림, 낙서를 응모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응모작을 촬영 혹은 스캔해 '#휠라키즈, #두들몬들' 두 가지 해시태그와 함께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하면 자동으로 응모가 완료된다.


「휠라 키즈」 오프라인 매장 방문 시, 밑그림이 들어있는 '두들링북'을 수령할 수 있으며, 두들몬들 공식 페이지에서 밑그림을 다운로드, 출력해 그려도 무방하다.


「휠라 키즈」는 두들 작품을 그리는 두들러(Doodler) 소수영 작가와 함께 응모작을 심사, 매주 당첨자를 선정해 「휠라 키즈」 롱패딩, 백팩, 티셔츠 등 다양한 선물을 증정한다. 최종 당선작으로는 단순히 잘 그린 그림이 아닌, 아이들의 놀라운 상상력과 시선이 투영된 그림을 선정한다는 계획이다.


선정된 작품은 2019년 상반기 「휠라 키즈」 의류, 슈즈 등 다양한 제품 디자인에 반영해 출시하며, 이후 두들몬들 쇼케이스 등을 개최, 아이들이 보내온 즐거운 상상력을 함께 즐기고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도 추가 마련할 예정이다.


패션엔 이다흰 기자
fashionn@fashionn.com


News Ranking

  • Latest
  • Popular

Style photo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 이미지


Total Space : 27 GB
Free Space : 22 GB / Used Space : 5 GB